Location
Home > 피부질환 > 일상생활 속 스마트폰 피부노화

일상생활 속 스마트폰 피부노화

스마트폰으로 인한 문제점

일상생활 속 스마트폰 피부노 ~ 수원 강한피부과 닥터한이 오늘은 일상생활 습관으로 인한 피부노화 중 스마트폰으로 인해서 생길 수 있는 피부노화에 대해서 알려드리는 시간을 가져볼까 합니다. 현대인에게 있어서 생활 필수품으로 자리잡은 스마트폰, 매일 2~3시간 이상 스마트폰을 보는 사람들에게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알아보겠습니다. 

 

  • 스마트폰으로 인한 기미

아마도 기미 하면 햇빛으로 인해서만 생기는 것인줄 아시는 분들이 많으실거에요. 하지만 스마트폰에서 나오는 블루라이트 역시 기미의 형성이 큰 영향을 미칠 수 있습니다. 그 원인은 스마트폰을 보는 시간과 장소에 의해 생길 수 있는데요. 

보통 스마트폰으로 카톡이나 영상을 보게 되면 2~3시간을 훌쩍 넘게 보는 경우가 많습니다. 거기다 자기전 어두운 침실에서 보게 되는 경우 다량의 스마트폰 블루라이트가 얼굴에 비치게 되면서 기미가 생길수 있는데요. 스마트폰의 블루라이트는 자외선의 스펙트럼과 매우 유사하기 때문에 얼굴 피부속 멜라닌세포를 자극하여 색소침착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 기미

 

  • 스마트폰으로 인한 목주름

다음으로는 스마트폰을 보는 자세로 인해서 여러가지 문제점이 나타날 수 있는데요. 스마트폰을 보는 자세가 고개를 숙이고 보기 때문에 이러한 자세로 오래동안 스마트폰을 보게 될 경우 목의 주름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목주름의 원인은 지속적이고 반복적으로 목의 주름을 접히게 하는 행위를 하는것인데요. 스마트폰을 보는 자세가 이러한 활경근의 약화를 가져오게 함으로서 목의 깊은 가로주름을 만드는 원인이 될 수 있습니다. 한번 목주름이 자리잡게 되면 다른주름과는 달리 개선이 매우 힘든만큼 스마트폰의 장시간 사용을 피하는것이 중요합니다. 

 

  • 스마트폰 올바른 사용법

얼굴에 기미가 생기고 목주름까지 생기게 한다고 스마트폰을 사용하지 않을수는 없을텐데요. 피부의 건강을 지키면서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방법에 대해서 알아두면 좋을거 같습니다. 

우선 스마트폰으로 1시간이상 장시간 사용하는것은 되도록 피하는것이 좋으며 일몰이 되었을 때는 되도록이면 블루라이트를 줄일 수 있는 야간모드를 사용하는것이 중요합니다. 또한 자기전에 스마트폰을 사용하지 않는것이 수면의 질을 높일 수 있기 때문에 피부건강에 도움이 되며 고개를 푹 숙여서 스마트폰을 보는 자세또한 교정하는것이 좋습니다. 

만약 스마트폰의 장시간 사용으로 인해서 기미와 목주름이 생겼을 경우 더 악화되기 전에 치료를 받아 피부 건강을 지키는 것이 중요한데요. 기미와 주름은 초기에 치료하는것이 가장 효과가 좋기 때문입니다. 

안전한 스마트폰 사용

 

 

 

수원강한피부과전화

카톡상담

게시판상담

댓글 남기기

Top